카페들 감정생활/음식 2020. 3. 1. 00:00

 

부부의 카페인 섭취 히스토리

 

스타벅스. 간만에 두번이나.. 안먹어본 메뉴를 골랐지만 그냥저냥
어니스트. 여전히 우리의 원픽
그루나루. 시간때우러 잠깐
할리스. 속청청년회 모임. 3층 좌식자리는 괜찮았다.
커피빈. 쏘쏘
투썸. 제리가 친구한테 기프티콘을 선물받아서 두번이나 갔다.
이메진. 진짜 오랜만인데 엄청 커졌네. 사장님 성공하셨군요.. 
진해요. 심하게 음료가 늦게 나온날. 다행히 쑥우유는 맛있었다.
동네커피. 에이드가 바람직한곳인데 이젠 영업을 종료했다. 

꽤 많이 간것같은데 이것밖에 안갔나aa

 

카페들 감정생활/음식 2019. 12. 1. 00:00


부부의 카페인 섭취 히스토리.


부산역 투썸. 간단히 아침삼아


어른들께 간단히 대접하기엔 투썸 케이크가 만만하긴 하다.



봉래시장 길커피. 맛있다.


진해 설빙. 메론설빙 궁금하긴 했다.



진해역 이디야. 흑당은 그저 그랬다.



GS슈퍼 커피. 이벤트 덕분에 한잔 잘 마셨다.



리베라 스벅. 토요일이라 그런가 웨딩홀 손님 개쩔어서 맛도 기억안난다



자은동 스벅. 맛은 그저 그랬고 남는시간 참 잘 보냈다.






상남동 스타벅스 리저브. 별 기대없었는데 리저브음료 꽤 괜찮더라.



여좌동 카페502. 마감이 일러서 아쉬웠지만 그럭저럭



용호동 팔공티. 괜찮았는데 우유때문에 제리의 속이 부글부글





어니스트. 가깝고 맛있고 늦게까지하고 여러모로 아지트에 최적


이번 시즌엔 서울에 살때랑 꽤 근접한(?) 수치인듯.




카페들 감정생활/음식 2019. 9. 1. 00:00

부부의 카페인 섭취 히스토리.

자은동 스타벅스. 알찬 기프티콘 소모



산호동 폴바셋. 롯데백화점과는 달리 여기는 널-널


설빙. 간만에 먹으니 맛나네



스위트랩. 늦은시간 조용하나 싶던 찰나에 아이들의 습격ㅡㅡ


부산역 스무디킹. 스무디킹 자체가 오랜만이다.



닥터주스. 주인이 바뀐듯?


서면 쩐주단. 간간히 흑당이 땡긴단 말이지.





속천 그라시아스 마드레. 기대안하고 갔는데 생각보다 괜찮았다.



몬스터로스터스. 간만에 들렀지만 여전히 명불허전


카페 필로티. 역시나 편안한 곳


여좌동 이디야. 잘 마시고 있는데 갑자기 마감한다고 강퇴당함



어니스트. 우리한텐 속천 no.1


여좌동 투썸. 만만하긴 하다


그마저도 제리 사촌동생이 놀러온덕에 사진이 풍성해졌다.



카페들 감정생활/음식 2019. 6. 1. 00:00

부부의 카페인 섭취 히스토리.

이메진. 모처럼 일요일에 쉬게되어 왔건만 ㅠ



공차. 과일 쥬얼리는 옳다.


제리를 위한 포장서비스. 대만족


컴포즈. 이집 딸기메뉴 괜찮네


헤이테이. 근래 가장 만족한 디저트샵


이디야. 그다지 인상적이지 않았던걸 봐선 별로


설빙. 흑수박빙수 대체 어디파는건데ㅡㅡ


경주 페스티벌 푸드트럭. 괜찮았다.



남대문시장 주스노점. 맛있었고



커피빈. 남부터미널 근처에 11시까지 하고 의자가 편한 카페가 여기뿐이다.


이번 시즌도 적당한듯




카페들 감정생활/음식 2019. 3. 1. 00:00


부부의 카페인 섭취 히스토리



커피구. 새로 사귄 친구랑 진해의 미래(?)를 즐겁게 토론했다.


드림스퀘어. 쌍화차랑 자몽에이드가 꽤 맛있다.



카페필로티. 위에 그 친구랑 두번째 만남. 역시나 즐겁다.




진해 파스구찌. 우유버틀 사러 들른김에 뱅쇼도 한잔.


롯데마트 쥬씨. 달달하네


창동 토스트가게. 호쾌하고 저렴하다.




마산 해안도로 스타벅스. 이 뷰는 오션뷰인가 냉동창고뷰인가


종이빨대 싱기방기


남편이 손도 안씻고 케이크 종이를 뜯었다.



어니스트. 옆건물 시끄러운 카페보다 백배 나았다. 커피는 준수함


카페인 충전량이 아주 적절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