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03 결혼생활 2020. 7. 3. 23:59

 

1001일과 2002일에 이어서 3003일을 기념하기로 한 우리. 기념일 식사메뉴가
괜찮아서 그나마 다행이었다. 앞으로도 항상 사이좋게. 우리는 무적의 부부

 

 

매년 해오던 우리만의 결혼기념일 세레머니보다는 안전이 더 중요한 시국이다.
부디 내년에는 코로나가 종식되어 다시금 웃으며 항상 갔던곳에 갈 수 있기를

 

 

코로나로 멀리갈 수 없는 시국인지라 택배를 비롯 열심히 서칭을 한 덕분에
서로 주고자 하는걸 줄 수 있어 조금 다행스러웠던 발렌타인&화이트데이였다.

내년에는 마음껏 다닐 수 있어 더욱 마음에 드는 걸 줄수 있는 기념일이기를

 






















결혼기념일마다 진행되는 우리만의 의식. 올해는 좀더 느긋하게 둘러보았다.
아직 생생한 그날의 기억만큼이나, 여전히 행복한 우리. 오래오래 행복합시다











작년에 이어 올해 역시 발렌타인에는 초콜렛, 화이트데이에는 마카롱의 조합.


초콜릿전문점이 몇군데 폐업하고 새로생기는 마카롱전문점은 대부분 뚱카롱인

와중에 열심히 괜찮은곳을 찾은덕에 올해도 다행히 둘다 만족스럽게 먹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