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좋은국수 감정생활/음식 2019. 11. 24. 02:00







서면역 9번 출구 근처에 있는 국수집. 둘다 속이 살짝 느끼하던 상황이었는데

때마침 이집 간판이 눈에띄어 아무 정보없이 김치말이 국수를 먹으려 들렀다.


원래는 김치말이냉국수를 주문하려 했으나 날이 추워져서 안하신다는 비보를

접하고 고민을 하다 따뜻한 김치말이국수와 밀면을 주문. 가격은 착한편이다.


일단 양은 꽤 넉넉했고 국수랑 밀면 둘다 육수는 괜찮았다. 아쉬운건 면인데

국수는 괜찮았으나 밀면은 조금 풀어진 느낌. 딱 가격만큼 만족한 국수였다.


명가떡집 감정생활/음식 2019. 11. 24. 01:30







앙꼬절편이라는 독특한 떡으로 유명한 전포동의 떡집. 의도한 방문은 아닌데
홍차마시러 카페를 가다보니 근처라서, 같이 있던 친구랑 이것저것 골라봤다. 

찹쌀떡은 꽤 쫄깃하고 맛은 평범하지만 크기가 큰편이며 앙꼬절편은 이름처럼
부드럽고 팥의 단맛이 조금 강한편이라 많이는 못먹겠지만 유명할맛이긴 하다.

온어시즌 감정생활/음식 2019. 11. 24. 01:00















전포역 8번출구 근처에 있는 카페로. 메뉴에 마르코폴로가 있어서 방문한 곳
한참을 뒤져서 찾았는데 전포동에 마르코폴로가 이리 귀한줄은 처음 알았다.

어쨌든 외부도 그렇고 내부도 인스타 감성 가득한 카페인데, 실제로 곳곳에서
사진 찍는 분들로 꽉찼다. 오죽하면 안내문에 상업용 촬영금지가 명시될 정도
운좋게도(?) 창가쪽 자리가 비어있던터라 얼른 자리를 잡고 느긋하게 쉬었다.

셋이 방문한 자리였고, 우리의 주문은 플랫화이트 콘치즈케이크에 마르코폴로
케이크는 옥수수카스테라 느낌이고, 커피는 평범했고 다행히 홍차는 괜찮았다.












SNS에서 굉장히 핫한 전포동의 쿠키 전문점. 외부도 그렇고 내부도 미국느낌

가득하게 꾸며져 있는 곳으로. 쿠키 종류가 꽤 다양해서 일단 마음에 들었다.


주문은 뉴욕초콜렛 솔트아몬드 마카다미아 월넛처콜렛 브라우니 피칸코코초코

토핑의 종류들이 다양할수록 가격이 올라가지만, 기본적으로 크기가 큼직하다.


쿠키는 일단 모든쿠키에 재료가 알차게 들어가서 재료들의 맛이 잘 느껴졌고

식감은 적당히 바삭하며 쫀쫀까지는 아니지만 촉촉한 편. 이정도면 꽤 괜찮다.















프랑스 파티셰가 운영하는걸로 유명한 곳으로 가게명부터 장인임을 표방한다.


들어서자마자 다양한 크루아상이 보여서 기본 초코에 피스타치오까지 세가지 

크루아상과 바게뜨 까눌레 다쿠아즈까지 먹고싶은것들을 이것저것 주문했다.


다쿠아즈는 과자도 맛있지만 쫀쫀한 크림이랑도 굉장히 잘 어울렸고 까눌레는

속은 충분히 촉촉하고 맛있지만 우리입맛엔 겉면이 조금 덜 바삭한 편이었고


바게뜨는 식감이 조금 질깃하고 바싹구운 껍데기에서 나는 풍미가 강한편이며

크루아상들은 달콤하며 버터향이 강한 편이고 결이 살아있어 식감은 좋았지만

피스타치오와 초코의 경우 겉면에 발라진게 전부라 재료의 풍미는 약한편이다.


현지의 맛은 모르지만 이곳은 파티셰가 자신만의 레시피로 구운듯한 느낌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