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리의 맛집기행은 예그리나와 월드오브워크래프트의

팬사이트 와우자드에만 등록되며, 불펌을 금지합니다.

-------------------------------------------------------


바로 이전화의 기행인 호아빈에서 음식을 먹고난뒤에. 배가 조금 덜차서 

대학로에서 이곳저곳을 싸돌아다니고.공연도 좀 보고하다가..들린 곳입니다.

괜찮다는 평이 있길래 한번 들러보자..라고 생각을 했던곳.


바로 쌍둥이네 라는 분식점 입니다. 위치설명이 조금 난감하긴 합니다만.

확실한건 대학로 갈갈이홀의 1층이라는 것입죠; 따라서 대학로에서 가신 뒤 

사람들에게 물어보시거나 안내도를 참고하시면 찾아가시긴 쉬울겁니다.


기본적인 세팅입니다.분식집가면 흔히주는 국물에 김치와 단무지

김치가 신김치라서 라면에 어울리는 맛이었구요. 국물맛이 조금 특이했는데. 

오뎅국물도 아닌것이 멸치국물도 아닌것이 독특하면서도 맛있습니다.


제가 주문한 짬뽕라면 입니다. 오징어와 오뎅과 햄이 듬뿍 들어있어요.

오징어를 더 넣었더라면 하는 개인적인 아쉬움. 건더기가 푸짐했지만 

국물맛은 그냥 여느 라면이었거든요.. 그래도 이정도면 합격점.

가격은 2900원


리티양이 주문한 그냥 김밥입니다. 속재료가 꽉찬게 라면이랑 둘이 

나눠먹으니까 배가 제법 불렀습니다.

가격은 2000원


가게에 들어서니까 합리적인 가격을 추구..어쩌구 하는 문구가 있었는데.
문구 그대로 비싸지 않은 가격에 상당히 배가 불렀고.
맛도 합격점이었으며 국물맛도 맛있어서 만족을 했던거 같습니다.
단순한 분식 프렌차이즈 점으로 만족을 하실거라면 모르겠지만.
이집엔 이게 맛있어.. 하는 문구를 보지못한점.. 인터넷에서도
그냥 그집은 맛있어요.. 라고 하는점이 좀 아쉽겠죠.
쌍둥이네는 무엇이 맛있어.. 하는걸 개발하셨으면 하는 소감이 있네요..
그래도 대학로 찾으셔서 저렴하게 배불리 드실거라면 추천. 입니다요.





-------------------------------------------------------

제리의 맛집기행은 예그리나와 월드오브워크래프트의

팬사이트 와우자드에만 등록되며, 불펌을 금지합니다.

-------------------------------------------------------


신촌에 이어서 두번째로 찾아간곳은 바로 '대학로' 랍니다.

원래 호아빈이 아닌 다른곳이 예정이 되어있습니다만. 찾아가니 문을 

닫았더라구요..문을 닫은건지; 휴일인지; 따라서 다른곳 마땅한데가 

없을까 하다가 들린곳은. 조금 특이해보이는 바로 이곳.


베트남 음식점 호아빈 되겠습니다. 안에 들어가니 그냥 평범한 풍경-ㅅ-. 

사진을 깜빡했어요. 자리에 앉으니까 메뉴판과 물을 갖다주는데.


조금은 독특해보이는 주전자입니다. 베트남식일까요-_-;;?;;


기본 세팅장면. 자주보는 우동숟갈-_-;;?;과 젓가락. 물잔의 모습입니다. 

잔의 모습도 독특하지만. 물맛이 향기롭다고 해야할까요?

새로운 맛이었습니다.  음. 저희는 3가지의 음식을 주문했구요



에피타이저로 주문한 스프링롤과 찍어먹는 소스입니다. 라이스페이퍼에 

게살과 새우. 그외 여러가지 야채가 말려져있는데요 쫄깃한 게살이 씹히는 

감촉이 상당히 좋았습니다. 왼쪽에 있는 소스는 약간 매콤한 맛이었고 

오른쪽에 있는 소스가 요주인데. 땅콩소스라서 상당히 고소하고 달콤했어요.

가격은 3000원



제가 주문한 파인애플 볶음밥과 소스입니다. 파인애플이라 그런지 

진짜 파인애플에 담겨나오는것에 두둥;; 볶아진 밥역시 파인애플이 

꼭꼭씹혀서 밥인데도 상큼한 맛이었습니다. 소스는 위에 스프링롤을 

찍어먹은 소스와 같구요. 먹기전에 이걸 밥위에 뿌려서 드시면 됩니다.

가격은 7000원


리티양이 주문한 쌀국수볶음면 입니다. 매콤하니 상당히 맛있습니다.

가격은 6000원


전체적인 감상평을 말하자면 기존에 베트남 음식을 먹어보진 못해서

비교는 무리입니다만, 전체적으로 만족스럽게 잘 먹었습니다.

약간의 흠이라면 양이 좀 작다는 기분이 약간 들었구요.. 

에피타이저까지 16000원이 듭니다만. 초고급일류레스토랑이 아닌이상은..

포만감이 들어야 하진 않나..하는 아쉬움이 있었습니다.






-------------------------------------------------------

제리의 맛집기행은 예그리나와 월드오브워크래프트의

팬사이트 와우자드에만 등록되며, 불펌을 금지합니다.

-------------------------------------------------------


자.. 이번엔 설렁탕입니다. 한군데 들러놓고 신촌에 맛있는집을 갔다왔지.. 

는 무리인것 같아서 현대백화점에서 바로 보이는 봉희설렁탕을 들렀습니다.


멀리서 보이는 광경.. 간판 덕분에 정말 바로 보입니다-_-


설렁탕 두그릇을 시키고 가게안을 둘러보다 보니 유난히 연예인들의 싸인과 

극찬이 상당히 많더군요; 이건 극히 일부이고. 가게안전체가 거의 도배가 

된 듯한 분위기더군요.아.. 그리고 사진에찍힌 싸인은 '일본인' 이랍니다. 

누군지는 모르겠지만 배추김치가 상당히 맛있다는 내용이더군요.


김치통 입니다. 제법 큰 김치통을 주고 덜어먹는 방식이더군요. 

그러니까 적당히 찢어진 배추가 아니었구요. 

배추잎이 한장한장 담궈진김치이고 그걸 가위로 잘라먹는 방식입니다.


자. 메인디쉬 설렁탕 되겠습니다. 뽀얀국물에 고기와 국수가 담겨있구요

가격은 6000원


밥이 꽉꽉담겨있는 그릇입니다.

소금으로 간치고 먹는건 다들 아실겁니다-_-..


가운데보이는 통은 썰어진 파가 담겨있는 통입니다.

김치와 마찬가지로 자기가 원하는만큼만 뿌리-_-?;;;면 됩니다.


한그릇을 먹고난소감은 뭐랄까.. 설렁탕이군.. 이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연예인 싸인에는 '맛죽입니다' 라고 적혀있는데. 솔직히 그정도는 아니구요;

깔끔하다.. 담백하다.. 뭐 이정도일뿐이지. 여주는데? 이건 오버다. 싶습니다.


하여튼.. 봉희설렁탕은 이러하였답니다.





-------------------------------------------------------

제리의 맛집기행은 예그리나와 월드오브워크래프트의

팬사이트 와우자드에만 등록되며, 불펌을 금지합니다.

-------------------------------------------------------


수도권에;;올라온 상황이다보니.. 이리저리 돌아다니다가 신촌에 들렀습니다.

어쨌든...신촌에 왔으니. 맛있는 집을 찾다가 들린 집은 유명하다는 냉면집!


찾아가는 위치는 그리 어렵지 않습니다..신촌 현대백화점에서 바로 보입니다..

부실한 설명이지만;저희도 저 설명대로 찾아갔답니다-_-)..


물냉면과 김치전을 시키고 기다리니 먼저 도착하는 냉면. 보시는 바와 같이 

국물에 갈려진 얼음이 많아서 상당히 시원합니다!...그외에 안에 대충썬듯한 

오이가 들어있는데 면을 씹을때 같이 씹히면 아삭아삭한 식감이 좋습니다.

가격은 5000원


추가로 주문한 김치전입니다.그리 특별하게 맛있다.. 뭐 그런건 아닙니다만.

김치와 양파등 양념이 적당히 들어가 있는 매우 맛있는 전이었습니다.

가격은 3000원


두명이서 갈경우 냉면한그릇씩과 김치전을 드시면 적당히 부르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