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fo] 서울특별시 종로구 견지동 71, 사찰음식


조계사 맞은편 템플스테이 건물에 있는 사찰음식 전문점. 근방에 자주왔지만

조계사를 들른적은 없었는데, 모처럼 조계사를 방문하며 사찰음식을 접해봤다.


주문은 점심 메뉴인 10합과 12합 하나씩 주문. 12합은 구이세종류가 추가된다.


죽을 시작으로 샐러드 전 만두 구이 무침 탕수 국 식사오 후식까지 구성이 꽤 

알찬 편이다. 사찰음식인만큼 육류는 없고 간이 강하지 않게 조리가 되었는데

그럼에도 맛과 풍미에서 아쉽다는 느낌 전혀 없이 만족스럽게 먹을 수 있었고

특히 떡국은 버섯과 채소만 우려내 이정도의 육수가 나온다는게 감탄스럽더라.


서비스적인 면에서는 약간의 아쉬움이 있는데, 나무로 만든 그릇이라 소리는 

어쩔수 없겠지만 서빙 시 그릇을 조금만 살살 놔주셨으면 하는 바램이 있다. 

혹은 각자의 앞에 테이블매트를 까는것도 나름의 방법이 될 수 있지 않을까.


Impact of the Table

훌륭한 입가심



























비빔밥이나 콩나물국밥 만큼 전주에서 굉장히 유명한 음식인 수제초코파이를

판매하는 곳. 근처의 다른가게와 상표권과 관련된 분쟁이 있는것 같은데 우리

해석에는 이곳이 본점으로 생각 되어서 이곳에 왔다. 한옥마을과는 15분거리.


적당한 크기의 매장에는 다양한 종류의 빵이 있는데 사실 대부분의 손님들이

고르는 메뉴는 이집의 대표메뉴인 수제초코파이와 붓세 혹은 전병이 대부분

우리 역시 그 메뉴들 위주로 부모님들과 같이 먹을 수 있게 넉넉히 구매했다.


초코파이는 일단 굉장히 달콤한데 크림이 느끼하지 않고 빵의 식감이 굉장히

쫀존하다. 붓세는 아몬드랑 잼이 들어있어서 초코파이보단 부드럽고 고소하며

전병은 식감이 과하게 딱딱하지 않고 부드러워서 먹기 편했고 맛도 괜찮았다. 


가격대가 살짝 있긴 하지만 맛은 괜찮아서 전주에 오면 기념으로 사갈만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