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일 공연 숙소로 공연장이랑 제법 가까워서 선택한 곳. 혼자 가기엔 가격이

제법 있는 편이었지만 할인받아서 꽤 저렴했고 욕조는 없지만 룸컨디션이나

방 크기 같은 것들이 모두 만족스러운데다가 대학가 근처라 공연이 끝나서도

저녁거리 걱정이 없어서 좋았다. 내가 아는 서울의 야경이 아니어서도 좋았고







고려대정문앞에 있던 오락실.

친한 친구네 커플이랑 재밌게 잘 놀고 집에 가는길에 보이길래 무작정 들어갔다.


유달리 우릴 반가워해주셨던 주인아저씨.

게임기 대부분이 꺼져있었는데 우리 들어가니까 이것저것 해보라면서 켜주시더라.


덕분에 잠깐동안 재밌게 잘 놀았다.

이런 오락실 요즘 보기 진짜 힘든데, 주말이라 학생들이 많이 없었던 거라고 생각하고 싶다.










[Info] 서울특별시 성북구 안암동5가 93-15, 미국음식


한동안 문을 닫았었던 영철버거 본점.

복잡한 사정이  있는 듯 한데, 다행히 다시 열게되었다고..


스트리트버거와 치즈스트리트버거 하나씩 세트로 주문.


예전에 진해에 매장이 있었을때도 사먹었던 기억이 있는데,

그때 당시 먹었던 맛보다는 살짝 고급스러워진듯 하다.

여전히 뛰어난 가성비는 뭐 말할것도 없고..


어쨌든 앞으로는 나날이 번창하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