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로수길 근방에 새로 오픈한 젤라또가게.

좋은 기계를 들여와서 이탈리아인이 젤라또를 만드는 곳이라해서 방문을 했다.


메뉴는 크게 클래식 스페셜 과일 3가지 카테고리를 나뉘며,

쌀과 우유, 애플망고와 수박. 두가지 맛 두컵을 주문했다.

선뜻 못 고르고 고민하고 있었더니 이것저것 다 먹어보라고 주신다. 상냥해..


이탈리아 갔다온지 어언 3년이라 현지의 맛이 가물가물하지만,

확실한건 근래 먹은 젤라또 중에선 가장 맛있었다.

쌀의 경우 특유의 식감도 아주 훌륭했고.

먹다보니 어렴풋이 현지의 그 맛이 기억이 날랑말랑..


무엇보다도 가격이 터무니 없지 않은게 마음에 든다.










가게이름에 노골적으로 나타나듯 젤라또 아이스크림으로 유명한 젤라띠젤라띠.


오픈후 꾸준하게 성업중인곳으로 알고 있는데 애매한시간에 들렀더니 운좋게

자리가 여유있게 앉아서 먹을 수 있었다. 다행인게 이후에 손님들이 몰리더라.


자주 안오는 동네라 방문한김에 다양하게 먹자는 생각으로 딸기 복숭아 우유

쌀까지 이것저것 주문했고 모든맛이 재료맛이 잘 느껴지고 식감도 쫀득했다.


프랜차이즈 아이스크림 가게와도 가격차이가 크지 않다보니 꾸준히 인기있는

이유를 바로 알겠더라. 인테리어도 깔끔했고 먹다보니 밀라노가 가고싶어졌다.

 








바티칸 시국 입장게이트 근처에 있는 로마에서 굉장히 유명한 젤라또 전문점.


내부가 꽤 아담했는데 한국인들도 많이 오는지 가게한쪽에 한글이 적혀있는게

반가웠다. 젤라또는 상큼하면서도 확실히 식감이 쫀득한게 굉장히 맛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