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작정 집이랑 가까운 동네라 왔는데 고즈넉하게 둘러보기 참 괜찮은 곳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