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근처 골목안에 조용하게 자리잡은 카페. 사실 근처에서 괜찮았던

카페가 없었는데 이곳의 디저트가 유명하다고해서 쇼핑을 마치고 방문해봤다.


외관도 그렇고 내부는 뉴트로라기는 조금 애매한데 공간에 비해 테이블간격이

넓찍하고 음악볼륨도 적당해서 이야기 나누기 딱 좋은게 일단 마음에 들었다.


주문은 콜드브루와 자몽라떼에 머랭치즈케이크. 주문하면서 본건데 주방옆에

르꼬르동블루 졸업장이 걸려있더라. 음료도 그렇고 가격들은 대체로 적절한편


일단 커피는 아주 잘 우러났고 농도도 적당해서 리티가 먹기에도 부담없으며

주스는 상큼하고 맛있었으며 케이크도 머랭 시트 치즈 모두 골고루 맛있었고

각각의 맛도 뚜렷한데다 느끼하지 않아서 근래 가장 맛있게 먹은 케이크였다. 


카페에 있는 내내 주문케이크를 찾으러 오는 사람들이 꽤 많았는데 먹어보니

이곳에서 주문하는 이유가 충분히 이해되더라. 우리도 고민해봄직한 곳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