큰 기대없이 놀러온 곳인데 꽤 괜찮았다. 무진정은 밤에 오면 더 예쁠듯.